AD

클래식 당신도 될 수 있다! 클잘알 곡해석 쇼팽 녹턴,에튀드 2편

BeeMOre
2019-08-05 18:03:53 255 6 2

오늘도 마찬가지로 쇼팽 곡 3곡을 뽑아왔습니다. 혹시 여러분들이 해석을 원하시는 곡이 있다면, 살포시 추천해주세욤. 할수도 있도 안할수도 있습니다. 귀찮거든요.

1.Chopin Nocturne in E Flat Major op.9 no.2 

 쇼팽의 곡중에서 제일 유명한 곡중 하나입니가. 클래식을 좋아 하시는 분들이나, 클래식에 아예 모르시는 분들도 한번씩은 들어보셨던 곡입니다. 녹턴은 다른 표현으로는 야상곡이라고도 하는데, 야상곡의 어감에서 볼수있듯이 부드럽고 몽환적인 곡의 형식입니다. 쇼팽의 야상곡이 유명한 이유도 그중 하나입니다. 야상곡의 이름에 걸 맞은 멜로디가 아주 인상적입니다.

 곡의 느낌 자체는 무난하게 쉬운 곡입니다. 밤하늘에 올려다 보는 별의 느낌이 매우 강한 곡입니다. 그를 도와 주듯이 나오는 쇼팽 특유의 표현이 이를 더욱 뒷바쳐주는 편이죠. 그리고 의외로 빠른 템포가 지루해지는 것을 방해합니다. 중간 중간 나오는 연속해서 치는 부분은 곡의 긴장감을 유지해 느슨해지는 것을 방지해줍니다. 곡에 집중 하려는 순간에 순식간에 끝나는 곡이였습니다.

 하지만 정작 이곡을 연습해보려 하시면 생각보다 어렵습니다. 먼저 곡의 박자부터 익숙하지 않은 박자이고 생각보다 음표가 덕지덕지붙어있습니다. 그렇다고 막 그렇게 어려운 곡은 아니니 한번쯤은 시도해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이곡의 유의점은 너무 표현에만 집중하지 않는것이 중요합니다. 표현위주로 할 경우 곡의 원 템포에 맞지 않기도 하고 또 생각보다 미스터치가 나오기 쉽습니다. 한음씩 똑바로 똑바로 치되 곡의 느낌을 표현 하는 것이 중요한 곡입니다. 하지만 그렇게 쉽지는 않죠, 많은 연습이 필요하지만 제대로만 친다면 생각보다 연주 효과는 좋은 편입니다. 한번쯤 도전 해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2.Chopin Etude op. 25 no. 11(Winter wind)

 쇼팽 에튀드중 난이도가 높은 곡중 하나로 뽑입니다. 곡의 템포가 생각보다 빠르지만 느리기 때문에 박자를 놓치기 시작한다면 기분 나쁜 불협화음만 있을 뿐이죠. 게다가 루바토(연주자가 직접 템포를 조절하여 감정을 표현한다는 뜻ㅎ)의 표현이 엄청엄청 어렵습니다. 정박으로 치자니 미스터치가 부담스럽고, 그렇다고 루바토를 표현하기에는 연주자로써의 재량이 엄청 요구 됩니다. 그냥 드릅게 어렵습니다. 아무리 프로 연주자라 해도 미스터치가 나기 매우매우매우 쉽습니다. 그냥 피터치게 연습 하능 수 밖에 없습니다.

 이 곡을 해석 해보자면, 겨울 바람이라는 부제목에 걸맞게 겨울 바람처럼 몰아치는 음표들의 향연이 예술적지만 서도 분노에 사무치는 느낌이 듭니다. 그렇지만 중간중간에 나오는 긴장의 강약 조절이 일품입니다. 겨울 바람 처럼 음표가 쏟아지지만 그 안에 있는 녹아있는 강약 조절이 잘 조화롭게 어울리는 곡 이였습니다.


3. Chopin Etude op. 10 no. 4

 쇼팽 에튀드중에서도 난이도 있기로 유명한 곡입니다. 부제목이 따로 없지만 추격이라고도 불립니다. 이곡의 멜로디는 양손으로 연주되며, 심지어 왼손 위주로 전개가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어렵기로 엄청 유명한 곡입니다. 왼손으로 연주하려면 진짜 어려워요. 리스트도 유명하지만 이곡 만큼은 왼손이 어렵습니다. 게다가 악보도 임시표가 드릅게 많이 붙어 있어서 이게 도대체 악보냐 라는 생각도 듭니다. 하지만 그나마 좋은 점은 이 멜로디가 손에 익기에은 조금 쉽다는 점입니다. 그렇지만 서도 빠른 템포가 아주아주 어렵습니다, 대부분의 전공자들은 이곡을 절차처럼 밟고 갑니다. 왼손 자율성은 이곡 이면 충분히 어렵지 않게 할수 있습니다.

 곡을 해석해보자면 빠른 멜로디 위주로 펼쳐지니까 마치 경찰차와 택시가 누가 더 빠른지 추격 하는 느낌이 드는 곡입니다. 긴장을 유지한채 연주가 되기 때문에 집중이 순식간에 되기도 하지만 오래 유지 될수록 지루해지기 마련입니다. 그래서 생각보다 빨리 끝나는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음표들 하나하나가 빠르게 빠르게 진행이 되고, 곡의 긴장을 유지 한채 순식간에 지나가는 느낌의 곡 추격이였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글은 킹게더와 펀게더 그리고 클게더에서 볼수 있습니다.

 신청하고 싶은 곡으 있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아는 곡이면 할게요.

 다음에 소개드릴 곡은 에릭샤티의 곡을 소개 해드리겠습니다.

댓글 2개  
이전 댓글 더 보기
공지클래식리메이크/커버OST/기타 음악들공연 정보음악 관련 정보잡담
37
03-26
11
03-18
2
잡담
클래식 [1]
소오사
01-20
2
01-01
1
OST/기타 음악들
Beltaine - Beltaine
Global Moderator 딩츠
12-18
1
11-05
1
10-31
0
잡담
이 게시판은 살아날것인가?! [1]
프로망겜러
10-28
2
09-23
2
클래식
elegia - giorgio costantini
WIXKEDWAI
09-04
1
리메이크/커버
Sarabande(사라반드) [1]
Global Moderator 딩츠
09-01
0
잡담
클래식 + EDM [3]
게솔이
08-31
7
08-20
1
OST/기타 음악들
Symphony of the seas
Global Moderator 딩츠
08-01
1
클래식
프랑스 클래식 9곡 [1]
게솔이
07-29
0
클래식
러시아 클래식 9곡
게솔이
07-29
인기글 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