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 1.8k 0

자유 뻘글

마법신발
2019-07-13 21:36:04 1097 20 6

어릴때 엄마한테 숫자가 무한하다는걸 듣고 충격먹었던 일이 아직도 생각나네요 저희 어머니가 지금도 그때일이 정말 웃겼다고 하네요 벙쪄서 멍때리다가 천보다 더큰 숫자가있어요?? 라고 조 라는 단위도있다고 했을때 더 큰 충격을 먹었었다고ㅋㅋ 그때 그말을듣고 숫자가 무한하면 우주도 무한하다는거아니야? 라고 생각했던 기억이있습니다 .암튼 지금도 별거 아닌것같지만 아직 숫자가 무한하다는거에 신비로움을 느낌니다요  등비급수배울때도 생각한게 작은 수도 무한한거면  원자 전자 쿼크 그 안도 무한한건가? 라는생각도 해봤습니다 

그렇게 이과의 길에 올랐는데 살려주세요

댓글 6개  
이전 댓글 더 보기
▲윗글 로피탈의 정리글을 보면서 무브그린
▼아랫글 리를빗..씨리어스.. 옹골집합
광고
수학질문자유입시상담지식이 늘었다.
3
자유
Fiber, Fibre
trakatus
08-21
8
08-14
69
자유
학부생 시절 자격지심이 생겼던 썰.txt [5]
수학못하는수학자
08-14
4
자유
통계학의 원리 [4]
smp2040
08-08
31
07-18
23
07-13
»
자유
뻘글 [6]
마법신발
07-13
11
자유
리를빗..씨리어스.. [7]
옹골집합
07-12
8
자유
오 이런곳이 생기다니 [2]
showmeemem
07-12
5
자유
재미있는 수학문제 사이트 [4]
잠자는꼬마선충
07-12
157
자유
학부생 시절 교수님께 복수한 썰.txt [12]
수학못하는수학자
07-12
15
자유
수학을 공부하면서 가장 빡치는 순간 [1]
공포게임초고수서나랑
07-11
16
자유
수학 선생님.jpg [1]
뇬코
07-11
53
07-11
8
자유
요번 7모... [8]
Global Moderator 한승수
07-10
인기글 글 쓰기